건강칼럼

헤이코리아의 고품격 건강칼럼

겨울철 주의요망 3대 질환!



겨울철에는 근육과 혈관도 급격히 온도가 떨어져 수도관이 얼어서 동파되는 것처럼 위험

에 노출된다. 또한 날씨가 추워지면 몸에 있는 에너지를 열로 교환해서 더 쉽게 지치게 된다.

이처럼 평상시 혈액 순환이 잘 안되거나 만성질환이 있으신 분들은 건강관리가 더욱 중요한 

계절이다. 건강을 위협을 하는 겨울철 특이 사항을 지적해 본다.

고혈압

아침에 잠옷 차림으로 대문에 떨어진 신문을 주우러 마당에 나갔다가 심근경색으로 응급상황

을 맞이하는 경우가 있다. 특히 아침에는 하루를 시작하기 위해 교감신경의 활성도가 높아지면

서 수면 중보다 혈압이 높아지게 되므로 평소 혈압이 높다면 주의해야 한다.

겨울철 고혈압 관련 사망률은 여름 대비 30% 이상 증가한다. 가까스로 기능을 유지하던 심혈

관계가 추위에 노출되면서 적응해야 할 스트레스가 많아지기 때문이다.

찬 공기에 노출되면 체온이 떨어지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피부혈관이 수축하고 호르몬 분비도 

많아짐을 유념하자.

감기와 호흡기질환

기온이 내려가면서 실외활동이 줄어들고 실내에 머무는 시간이 증가하면서 호흡기질환이 많이 

생기고 악화된다. 밀폐된 공간에서는 먼지나 오염물질 발생이 많고, 감기나 독감 바이러스가 

쉽게 전파되기 때문이다.

호흡기 질환자라면 실내 온도 및 습도조절에 유의해야 한다. 겨울철 난방으로 실내 온도를 올리면 

필연적으로 습도가 줄어들어 호흡기의 방어막에 문제가 생긴다.

코 점막과 기관지 섬모 운동이 약해져 세균이나 바이러스에 대한 방어능력이 급격하게 떨어진다. 

감염을 일으키기 좋은 조건이 된다.

따라서 실내 온도는 너무 높게 설정하지 않는 것이 좋으며, 적절한 환기가 필요하다.

낙상과 골절

노인의 30%가 낙상을 경험한다. 특히 겨울에는 두터운 옷을 입어 움직임이 둔해지고, 눈이나 빙판

에 길도 미끄러워 넘어지기가 쉽다.

또한 추위로 인해 근육과 인대가 뻣뻣해져 만성 긴장상태를 유지하기 때문에 넘어졌을 경우 골절의 

위험도가 높다.

어르신들은 넘어지면 골절을 입을 가능성이 크고, 골절이 생겨도 젊은 사람보다 치유가 늦고 합병증

이 많아 더욱 주의가 필요하다.

이처럼 겨울은 여러 질환에 노출되기 쉬운 계절이다. 위에 지적한 3가지 질환 뿐 아니라 다른 불편한 

증상들도 늦기 전에 내원하셔서 건강을 챙시시길 바란다.

글: 박영목 신경외과 전문의(연세더바로 원장)



주식회사 헤이코리아

사업자등록번호: 556-86-01637 | 대표: 김성민 | 대표번호: 070-7784-7771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 631, 1306호 (서초구 잠원동8-24)

개인정보보호책임자: 김성민 | E-Mail: heykorea2019@naver.com

Copyright ⓒ 2021.HEY KOREA.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