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칼럼

헤이코리아의 고품격 건강칼럼

사후 피임약, 산부인과 처방 필수



계획에 없던 성관계를 해서 피임을 못 한 경우, 여성 부담이 훨씬 큰 게 사실이다. 생리 주기

상 임신 가능성이 낮더라도 혹시나 하는 마음에 걱정이 가득하다면, 곧바로 산부인과를 찾

아가 사후 피임약 처방을 받는 것이 좋겠다.

그런데 최근 사후 피임약, 식욕억제제, 탈모약 등 부작용과 위험성에 대한 충분한 복약지도

가 필요한 약품들이 안정성을 배제한 채 인터넷으로 판매되고 있어 논란이다.

사후 피임약은 필수적으로 72시간 이내에, 산부인과의 처방을 통해 복용해야 더욱 안전하다.

안전사고 위험성이 없다고 볼 수 없는 사후 피임약 등이 무분별하게 처방된다면 자칫 오남용

을 통한 부작용 사례가 늘어날지 모른다.

따라서 편의성 있는 배달 플랫폼까지 출시되었더라도 가급적 사후 피임약 복용 만큼은 산부인

과 처방을 통해 이뤄지길 바란다.

앞서 언급한 내용처럼 사후 피임약은 사전에 임신 가능성을 낮춰주는 경구 피임약과는 다르게 

성관계 이후에 복용하는 약품이다. 성관계 후 적어도 3일 이내에 복용을 해야만 임신 방지 효과

를 나타낸다.

또한 빠르게 복용하면 할수록 더욱 효과가 좋은 편이므로 가능하다면 24시간 이내에 복용하는 

것이 좋다.

산부인과 학회에 따르면 24시간 내 95%, 48시간 내 85%, 72시간 내 58% 성공률이었다. 성관

계 시 피임을 하지 못했을 때 빠르게 산부인과에 내원해야 하는 이유다.

해당 원리는 호르몬을 인위적으로 폭증시킴으로써 수정란이 자궁 내벽에 착상하지 못하도록 막

아주는 것이다. 고농도의 러보노게스트렐 성분을 이용한다. 경구 피임약은 에스트로겐을 이용하

는 방법으로 성분면에서도 분명한 차이가 있다.

이어 약품의 효능이 제대로 나타났는지 알아보기 위해, 복용 이후 2주 뒤에 임신테스기를 사용할 

필요가 있다.

이밖에도 사후 피임약은 처방전이 없으면 약국에서 구할 수 없다. 상대방이 대리 처방하는 것도 원

칙적으로 불가능하다.

사후 피임약은 착상 과정을 인위적으로 막기 때문에 생리 주기에 혼동을 주며, 구토나 어지럼증을 

동반할 수 있다. 특히 난임과 불임의 가능성을 높일 수도 있다.

다시 한 번, 사후 피임약이 필요한 여성분들에게 반드시 산부인과의 처방을 받으시길 권한다.

글: 차재호 산부인과 전문의(글로리여성의원 대표원장)


주식회사 헤이코리아

사업자등록번호: 556-86-01637 | 대표: 김성민 | 대표번호: 070-7784-7771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 631, 1306호 (서초구 잠원동8-24)

개인정보보호책임자: 김성민 | E-Mail: heykorea2019@naver.com

Copyright ⓒ 2021.HEY KOREA. All rights reserved.